아기성장&발달
아기돌보기
육아노하우
아기먹거리
아기건강
워킹맘육아
아빠 육아
마미라이프
신생아
1~2개월
3~4개월
5~6개월
7~8개월
9~10개월
11~12개월
13~18개월
19~24개월
25~30개월
31~36개월
만3~5세
만5~7세

Home > 육아>주제별>아기 돌보기>재우기
우리 아기 푹 재우는 기술
베스트 베이비 | 2010.02.17 | 추천 27 | 조회 38051
스크랩하기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하루에도 몇 번씩 자고 깨기를 반복하는 신생아. 이 무렵 엄마는 다만 몇 시간만이라도 푹 자보는 게 소원이다. 생각보다 쉽지 않은 신생아 푹 재우기 노하우

1 아이의 졸음 신호를 잘 포착하라
몇 시간을 얼마나 자주 자느냐는 아이마다 제각각 다른데, 보통 짧게는 30분에서 3시간까지 잔다. 아이들은 졸릴 때마다 나름 신호를 보내는데 이 순간을 잘 포착하자. 보채거나 칭얼대며 하품을 하는 것 이외에도 눈을 비비거나 귀를 잡아당기고, 먼 산을 보듯 시선이 멍해지는 등 행동을 보이므로 평소 아이의 졸음 신호를 잘 알아두었다 이 타이밍을 놓치지 말 것.

2 밤잠이 들기 전에 든든하게 먹인다
신생아는 배가 고프면 본능적으로 깨어 울음을 터트린다. 따라서 비교적 긴 잠을 재워야 하는 밤에는 낮 시간보다 좀더 든든하게 먹이는 것이 좋다. 분유량을 좀더 늘리고 모유도 모자라지 않게 충분히 빨린다. 특히 모유는 분유에 비해 쉽게 소화되므로 잠자는 지속 시간이 짧다는 점을 감안한다.


3 엄마가 곁에 있을 때는 엎어 재워도 된다
머리 모양도 예뻐지고 고개도 빨리 가누게 된다며 엎어 재우기를 선호하는 엄마들이 있다. 하지만 신체 기능이 미숙한 신생아를 엎어 재우면 신장과 호흡기에 부담을 줄 수 있으며 자칫 푹신한 이불에 얼굴이 파묻혀 유아 돌연사의 원인이 되기도 한다. 전문의들은 엄마가 아기 곁에서 잠자는 모습을 지켜볼 때에만 엎어 재울 것을 권한다. 엎어 재우기는 아이가 고개를 가눌 수 있는 생후 2~4개월 이후가 적당하다.

4 옆으로 재울 때는 자세를 바꿔준다
옆으로 눕혀 재우는 자세는 먹은 것을 하루에도 몇 차례씩 게워내는 신생아에게 권장되는 수면 자세다. 만에 하나 자다 토하더라도 토사물이 쉽게 흘러나와 질식할 염려가 한결 줄어든다. 또한 예쁜 두상을 만드는 데도 어느 정도 도움이 된다. 아이 등 쪽에 타월을 돌돌 말아 받치거나 베개를 대면 옆으로 누운 자세를 안정감 있게 유지할 수 있다. 단, 한쪽 어깨에 무리가 가지 않도록 좌우로 번갈아가며 자세를 바꿔준다.


5 약간의 생활 소음은 있는 편이 낫다
신생아는 얕은 잠을 자기 때문에 작은 소리에도 민감하다. 그래서 간신히 재운 아이가 깨기라도 할까 노심초사하며 아이가 잘 때는 설거지는커녕 손님도 못 오게 하는 집도 있다. 하지만 지나치게 조용한 환경은 아이를 예민하게 만들 수 있다. 특히 낮 시간 동안은 물소리, 말소리 같은 생활 소음이 어느 정도 들려야 아이도 낮밤을 가리는 데 도움이 되며 밤에 더 숙면을 취한다.

6 이부자리에 내려놓는 요령이 필요하다
등에 센서라도 달렸는지 안겨서는 잘 자다가도 이불에만 내려놓으면 바로 깨는 아이가 있다. 가장 큰 이유는 엄마 품에서 잠들 때는 몸이 아늑하게 구부러진 상태인데 바닥에 내려놓으면 갑자기 몸이 펼쳐져 아이가 놀라는 것. 엄마 품에 안겨 있던 자세를 최대한 유지한 상태로 아이를 이부자리에 내려놓는 것이 요령. 정 어렵다면 아이를 안은 채 엄마도 같이 누웠다가 시간을 두고 일어난다. 또 한 가지 이유는 따뜻한 엄마 품과 달리 이부자리의 온도가 상대적으로 낮은 탓이다. 잠자리를 따뜻하게 데워두면 깨는 빈도가 한결 줄어든다.


7 스킨십과 적당한 리듬감은 숙면의 비결
토닥토닥 적당한 스킨십과 어우러진 자장가는 아이를 재우는 데 큰 도움이 된다. 칭얼거리며 잠투정할 때 일정한 박자로 아이를 토닥이며 나지막한 자장가를 불러주면 대부분의 아이는 안정감을 느끼며 꿈나라로 갈 것이다. 자장가는 3박자 곡보다는 사람의 심장박동과 같은 4박자 곡이 더 좋으며, 반복 구조와 리듬을 가진 전래 자장가가 매우 효과적이다.


8 바운서나 흔들침대도 도움이 된다
항상 엄마 품에 안겨 있어야만 잠드는 아이도 있다. 충분히 안아주며 스킨십을 하는 것도 중요하지만 산후 몸조리만으로도 버거운 엄마로서는 고생이 이만저만이 아니다. 평소에 아이를 안고 재울 때는 안아주는 시간을 최대한 짧게 하는 습관을 들인다. 규칙적인 리듬감을 주는 바운서나 흔들침대의 도움을 받는 것도 좋다.

출처 | 베스트 베이비

27

, 아기 재우기

스크랩하기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전체 6
※ 게시판 운영 정책에 맞지 않는 댓글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airligh***03.23
낮에도 좀 잘 자주었음 좋겠는데..어머님이 그러시는데 30분 쪽잠자서 힘드시대요.
0
eotj0***01.11
저희 아가는 흔들침대가 없어서 매일 엎어 재웁니다.가끔은 젖을 먹고 잘때도 있구여..ㅋㅋ;;어머님이 봐주시는데 밤에는 잠을 안자려고 한데여.... 그래서 어머님이 힘들어 하세여..ㅠㅠ;;
0
sora3***01.10
좋은정보 얻어갑니다^^
0
dbqlsak***01.10
저희애기한테 도움이될수있으면 좋겠네요~정보 감사합니다~
0
wi3***12.15
좋은 정보 감사 합니다.
0
hee***03.19
도움이 됩니다~~ 저희 아가는 15일되었는데 벌써 안자고 놀아서 제가 너무 힘들어요
0
/ 1 page
  1  

엄마품처럼 편안하게 하기스 기저귀
도담도담오가닉 유아용품 최대40% 특가 할인
해피랜드 쿨시리즈 단독 한정특가 기획전(2주)
유아동 도서 금액대별 사은품 및 할인 기획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