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신준비
임산부 건강
임산부 생활
태아
태교
출산
산후조리
아빠의 출산
임신초기(1~4개월)
임신중기(5~7개월)
임신후기(8~10개월)
임신출산백과사전
출산용품필수족보
태명작명백서

Home > 임신ㆍ출산>주제별>산후조리>산후조리법>산후조리 기본상식
여자 건강 좌우하는 산후조리 ‘삼칠일’ 플랜
베스트 베이비 | 2010.11.23 | 추천 76 | 조회 20518
스크랩하기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산후조리란 출산 후 여성의 몸을 임신 전의 상태로 되돌리는 휴식과 치료의 과정. 임신과 출산을 거치면서 변화를 겪은 몸이 이전의 상태로 천천히 되돌아가는 출산 3주까지의 산후조리 노하우를 공개한다. ▣ 3 weeks calendar 임신과 출산의 과정에서 산모의 몸은 엄청난 변화를 겪는다. 산후 3주간은 몸이 매우 천천히 출산 전의 상태로 회복되는 시기. 옛 어른들은 출산 후 삼칠일간은 금줄을 치고 산모의 외출이나 외부인의 방문을 금할 정도로 이 시기를 중요하게 여겼다. 전문의들도 출산으로 헐거워졌던 뼈마디가 어느 정도 제자리를 찾으려면 최소한 3주는 넘어야 한다고 말한다. 외출과 외부인의 방문을 금했던 것은 찬바람을 쐬어 관절이나 신경에 무리가 가거나 출산으로 인해 저항력이 떨어진 산모와 아기의 감염을 막기 위한 조상들의 지혜였던 셈. 삼칠일에 해당하는 출산 후 3주간을 잘못 보내면 여러 가지 산후 질병의 원인이 되므로 무엇보다 충분한 휴식과 제대로 된 몸 관리가 필수다. +D-Day 아기를 분만하느라 체력을 다 소모하여 일어서서 걸을 수 없다. 무엇보다 충분한 휴식이 필요한 시점. 아랫배를 만져보면 배꼽 아랫부분에서 아기 머리 크기의 자궁이 느껴진다. 자궁 수축으로 인해 아랫배가 아프고 생리할 때보다 많은 양의 붉은색 오로가 나온다. 오로 배출과 자궁수축을 위해 산후 6시간 내에 배뇨를 해야 하는데 체위를 바꾸는 등의 가벼운 움직임이 도움이 된다. 분만 12시간 이후에는 회음부 청결을 위해 좌욕을 한다.
★ 좌욕 ★ 소금 & 구강 청정액 사용 ★ 호흡 운동 ★ 미역국 먹기

+2Day 아직도 생리 양보다 많은 붉은색 오로가 나온다. 이틀째부터는 병실 복도를 걷는 등 가볍게 걷기 운동을 할 것. 본격적인 수유를 시작하는데 초유의 양은 적지만 아기가 엄마 젖을 빠는 연습을 하기 위해 꼭 필요하다. 엄마 또한 젖 물리는 자세를 연습할 수 있고 아기와 유대감을 키울 수 있다. 회음부 통증이 심하므로 하루 3회 이상 좌욕을 한다. 영양가 있는 음식을 골고루 먹는 것이 좋은데 미역국은 필수. 제왕절개한 산모의 경우 가스를 배출한 후 미음부터 가볍게 식사를 시작한다.
★ 가벼운 걷기 ★ 수유

+3Day 정상 분만 산모는 퇴원할 수 있다. 초유가 분비되며 젖몸살을 앓을 수 있으므로 수유에 힘쓴다. 생리 양과 비슷한 정도의 붉은색 오로가 분비되는데 회음부 통증이 아직 있으므로 좌욕을 3~4회 정도 한다. 유두 통증이 있을 수 있으므로 유방 마사지를 하고 철분제 복용도 시작한다.
★ 칫솔질 ★ 유방 마사지 ★ 발 마사지

+4~5Day 오로가 암적색으로 변하고 양도 생리 때보다 적어진다. 젖몸살 때문에 산모가 우울하고 짜증이 날 수 있으므로 간단한 샴푸와 샤워로 기분을 전환한다. 하루에 6~8회 이상 초유를 수유하는 것이 좋다. 변비가 매우 심할 경우 관장을 1회 정도 실시할 수 있는데 도저히 변을 볼 수 없을 때만 할 것. 수유하고 아기를 돌보면서 체력 소모가 많아지므로 아기가 자는 시간에 산모도 같이 잠을 잔다.
★ 샤워 & 머리 감기 ★ 괄약근 조이기

+6~7Day 제왕절개 산모도 퇴원을 할 수 있다. 부종이 많이 사라지고 생리 때보다 적은 양의 검은 찌꺼기 같은 오로가 나온다. 수유량이 많아지면서 젖몸살은 대부분 사라진다. 우유병 소독, 아기 목욕 등 간단한 집안일을 할 수 있다.
★ 간단한 집안일 가능 ★ 병원 진료

+2 Weeks 오로의 색깔이 누르스름하게 변한다. 회음 절개 부위가 거의 아물며 통증도 적어진다. 좌욕은 하루에 1~2회 정도 꾸준히 한다. 수유량이 일정해지며, 허리 운동이나 복부 마사지 등을 시작한다.
★ 산후 보약 복용 ★ 가벼운 외출 가능

+3 Weeks 오로가 거의 없어진다. 이 시기부터 좌욕을 하지 않아도 되며, 아기를 돌볼 수 있을 정도로 몸이 회복된다. 세탁기 돌리기나 식사 준비, 설거지 등 집안일을 시작할 수 있으나 손빨래 같은 과도한 일은 피한다. 무거운 짐을 들거나 오랫동안 걸어다니는 것도 금물.

출처 | 베스트 베이비

76

산후조리

스크랩하기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전체 1
※ 게시판 운영 정책에 맞지 않는 댓글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gpel***12.02
자세한 정보 감사합니다~ 전 내년 2월 4일이 예정일인데 자연분만과 산후조리에 관심이 많고 걱정도 많은 산모랍니다.. 좀더 건강하게 자연분만을 하고싶은데 그게 어디 맘대로되는건가요~^^30주됐는데 배도 자주 뭉치고 가슴도 찌릿찌릿 아파오는게 그날(?)이 다가오는듯하네요...ㅎㅎ 출산이 가까워 오는 산모님들! 힘내시구요~ 우리모두 건강한 출산합니다!!
0
/ 1 page
  1  

엄마품처럼 편안하게 하기스 기저귀
도담도담오가닉 유아용품 최대40% 특가 할인
해피랜드 쿨시리즈 단독 한정특가 기획전(2주)
유아동 도서 금액대별 사은품 및 할인 기획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