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기성장&발달
아기돌보기
육아노하우
아기먹거리
아기건강
워킹맘육아
아빠 육아
마미라이프
신생아
1~2개월
3~4개월
5~6개월
7~8개월
9~10개월
11~12개월
13~18개월
19~24개월
25~30개월
31~36개월
만3~5세
만5~7세

Home > 육아>주제별>아기 돌보기>버릇들이기>식습관
[내 아이 바른 식습관 만들어주는 편식 솔루션 2] 아이의 식기부터 바꿔라!-①
앙쥬 | 2011.06.17 | 추천 1 | 조회 7970
스크랩하기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 캐릭터 식기, 식감 자극 색깔로 포인트 TV만큼 밥상에 흥미를 갖게 해주세요!편식 습관을 고치기 위한 테이블 점검이라고 하면 왠지 호화스럽고 거창하게 느껴지지만 실상은 단순하다. 가장 기본이 되는 청결하고 먹기 편한 환경부터 밥상머리에서 하지 말아야 할 행동, 아이 눈을 사로잡는 흥밋거리 만들어주는 방법 등 나열해보면 쉽게 바꿀 수 있는 것들이 대부분. 특별히 필요한 게 있다면 아이의 눈높이를 제대로 이해하고 조금씩 식탁에 반영해나가는 가족들의 사소한 노력이다. 네 살 진원(가명)이는 또래 아이들보다 덩치가 큰 비만아다. 평소에 편식을 하긴 하지만 먹는 양이 워낙 많지 않아 순전히 그것 때문에 비만이 됐다고 보긴 어려운 상황. 조금만 먹어도 배가 아프다며 잘 먹지 않는 진원이에게 무슨 문제가 있는 걸까? 특정 식재료만 안 먹고 다른 건 잘 먹는다면 걱정이 덜하지만 아이가 그마저도 잘 안 먹으려고 하면 부모는 어떻게 해야 할지 난감하고, 속이 상한다. <아동 비만․편식 개선을 위한 우리 아이 건강식단> 외에 다수의 책을 쓴 한국편식지도자협회 조효연 회장은 편식하는 아이들을 잘 관찰해보면 식탁 환경이 엉망인 경우가 많다고 말한다. 진원이의 경우도 마찬가지. 식탁이 있긴 하지만 아이가 와서 앉으려고 하지 않아 거의 매일 구부정한 자세로 바닥에 쟁반을 두고 식사를 하고 있었다. 이처럼 아이가 수저질을 하기에 불편한 자세에서 식사를 하면 소화도 안 될 뿐만 아니라 음식의 맛과 식사 분위기도 제대로 즐길 수 없다. 당연히 음식을 먹는 것에 대한 기대감을 갖기는커녕 식사 시간 동안 불편한 자세를 유지해야 한다는 것 자체가 아이에겐 곤욕인 것이다. 아이의 앉은키에 비해 너무 낮은 의자 사용으로 식탁을 올려다보는 불안정한 자세도 적절한 교정이 필요하다 ▣ 청결하고 즐거운 식사 분위기 조성하기 조효연 회장은 “아이의 건강한 식사를 책임질 테이블 환경은 호화스럽게 꾸며놓는 것보다 청결과 편안함이 중요합니다”라고 강조한다. 분위기를 내기 위한 꽃병이나 화분, 촛대, 치렁치렁한 테이블보, 고급스러운 유리잔 같은 테이블 꾸미기용 소품은 어린아이가 있는 집에서는 위험한 소품으로 둔갑한다. 떨어뜨려 깨지거나 안에 든 것이 쏟아지면 식사 분위기를 망치고, 아이가 크게 다칠 수도 있기 때문이다. 따라서 아이를 위한 상차림을 할 때는 불필요한 것을 테이블에서 치워 아이가 식사에만 관심을 집중할 수 있게 해줘야 한다. 무엇보다 아이들은 먹다가 흘린 음식을 그냥 손으로 주어먹는 일이 다반사라 식사 전에 손과 테이블을 깨끗하게 닦고, 평소에 테이블 위생 관리에 신경 쓴다. 테이블보를 사용할 때도 자주 세탁하고 완전히 건조하여 세균 번식을 막는다.
조효연 회장은 “식사 시에는 가족이 함께 한자리에 앉아서 먹을 수 있는 식탁을 만들어주는 것이 중요합니다. 아이에겐 식사하면서 왔다 갔다 하는 게 아니라고 지적하면서 ‘엄마, 아빠는 어른이니까 괜찮아’ 같은 타당성이 없는 말과 행동은 아이 입장에서 받아들이기 힘들죠. 되도록 부모는 아이에게 본보기가 될 수 있게 기본적인 식사 예절을 지켜야 합니다”라고 당부한다.
식사를 하면서 신문을 본다거나 책을 읽는다거나 하는 부모가 TV에 정신이 팔려 음식이 코로 들어가는지 입으로 들어가는지도 모르는 아이에게 “TV를 끄고 식사에 집중하라”고 지도하긴 어렵다. 아직 많은 식재료에 익숙하지 않은 아이들은 식사 분위기, 식감의 첫 느낌에 따라 편식을 하느냐 마느냐가 결정되기도 한다. 식탁에서의 부모의 행동 하나하나가 아이의 편식을 부추기는 역할을 하기도 하고, 좋은 본보기로 건강한 식습관을 가질 수 있게 하기도 한다는 사실을 기억하자.


글:권태현 기자
취재도움:조효연(서울고등법원 영양사&한국편식지도자협회 회장,
식기협찬:한국도자기(080-276-8800)
장소협찬:한화L&C 칸스톤 전시장(02-508-4466)

식사 분위기를 즐길 수 없는 산만한 환경에서는...
아이가 음식의 맛도 제대로 느낄 수 없을뿐더러 얼마나 어떻게 씹어서 넘겨야 하는지 다양한 식재료에 대한 씹는 훈련도 이루어질 수 없다. 아이가 불과 어제 먹은 식재료도 기억하지 못하고, 무조건 먹기 싫다고 거부한다면 과연 우리 집 식탁이 아이가 즐겁게 식사하며 식재료와 익숙해질 수 있는 환경인지 점검이 필요하다.

출처 | 앙쥬

1

아이편식 해결법

스크랩하기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전체 0
※ 게시판 운영 정책에 맞지 않는 댓글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 page
  0  

엄마품처럼 편안하게 하기스 기저귀
도담도담오가닉 유아용품 최대40% 특가 할인
해피랜드 쿨시리즈 단독 한정특가 기획전(2주)
유아동 도서 금액대별 사은품 및 할인 기획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