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방법
- 한글교육
- 영어교육
- 예체능 교육
- 수과학 교육
- 창의력 교육
- 홈스쿨교육
- 기타교육
- 월령별 교육프로그램
좋은부모되기
- 아이와 함께 하기
- 문화체험가이드
- 부모 교육
교육시설정보
- 어린이집
- 유치원
- 초등학교
- 놀이학교
- 학원
- 기타
교재 교구정보
- 장난감
- 학습교재
- 학습교구

Home > 놀이교육>주제별>교육방법>한글교육
언어 발달을 결정하는 부모
베가북스 「아이의 미래 초등교육이 전부다」 | 2014.02.03 | 추천 15 | 조회 8649
스크랩하기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토론과 연설의 달인이자 가장 존경받는 미국 정치가 겸 대통령인 케네디의 어머니 로즈 여사는 아이들이 초등학교에 들어가기 전까지 잠자리에 들거나 아파서 침대에 누워 있을 때도 몇 시간씩 책을 읽어주었습니다. 항상 바빴던 아버지 조셉 역시 침대에 함께 누워 책을 읽거나 재밌는 이야기를 들려주면서 독서에 관심을 높였습니다. 특히 로즈 여사는 남에게 자신의 주장을 전할 수 있는 사람들이 세계의 운명을 결정한다고 생각했습니다. 그래서 아이들이 4~5세일 때부터 식사 시간 등을 활용해 책 내용으로 토론 훈련을 시켰습니다. 덧붙여 대화를 끊고 혼자 말하기보다 경청을 가르쳐 서로 존중하는 자세를 교육했다고 합니다.

▣ 언어 발달을 지연시키는 부모우리 주변에는 아이들의 언어 발달을 지연시키는 부모가 많습니다. 부모가 일에 몰두해 아이를 혼자 두거나 TV와 인터넷 게임 같은 환경에 방치해 언어 발달이 늦어지는 경우입니다. 또한 대화와 관계 형성을 방해하는 무분별한 스마트폰 사용을 방치하는 부모 역시 마찬가지입니다. 이밖에 아이를 향한 지시와 지적을 당연하게 여기고 격려나 친절한 설명은 아랑곳하지 않는 주입식 교육을 지향하는 부모도 언어 발달을 늦춥니다.

▣ 언어 발달을 촉진하는 부모정해진 시간에 함께 읽는 부모
어떤 일이든 처음에는 시간과 노력이 필요하지요. 그러나 꾸준히 연습·반복한다면 이는 습관이 됩니다. 따라서 아이의 언어 발달을 위해 정해진 시간과 장소에서 함께 꾸준히 책 읽는 환경을 만들어주세요. 먼저 TV 시청, 스마트폰 사용, 꽉 짜인 스케줄 등으로 과연 아이가 책을 읽을 수 있는 환경인지 살펴보기 바랍니다.
시간과 환경이 갖춰졌다면 이제는 실천입니다. 읽기를 처음 시작하는 아이라면 10분이나 20분 읽어주면서 1~2주에 걸쳐 점차 5분씩 늘리는 것이 좋습니다. 부모 입장에서는 이 또한 많은 노력이 필요합니다. 비교적 늦게 시작했다면 책 읽는 환경을 만들고 가족 간의 회의나 약속을 통해 모두 참여하도록 하면 좋습니다.

드라마틱하게 끝까지 읽어주는 부모
부모가 재미있고 다소 과장된 표정과 목소리로 읽어주면 아이는 무한한 상상력에 빠져들고, 이해력이 자라면서, 정서적으로 풍요로워집니다. 또한 집중해서 듣는 능력도 발달합니다. 가끔 어떤 아이들은 읽었던 이야기를 자꾸 다시 읽어달라고 하는 경우가 있습니다. 이럴 땐 지루하겠지만 다시 읽어주세요. 읽었던 책을 다시 보거나 들으면서 아이들은 머릿속에 동화 속 주인공과 자신의 모습을 동일시하며 기쁨을 얻게 되고, 동화 속 이야기를 현실처럼 그려내어 상상의 날개를 펼치게 됩니다.

책 읽기의 모범이 되는 부모
아이에게 나는 과연 어떤 부모로 비칠까요? 아이는 부모의 독서 습관을 그대로 학습합니다. 교사보다 부모의 모습과 태도가 더 좋은 모델이 되지요. 독서하는 부모 밑에서 독서하는 아이가 자라는 것은 너무나 당연합니다. 하지만 부모 역시 책 읽는 습관이 형성되지 않았다면 어떻게 해야 할까요? 부모 스스로 읽고 싶은 잡지나 신문 등에서 읽을거리를 선택하는 것도 나쁘지 않습니다. 그리고 굳이 어려운 전문 서적을 볼 필요는 없습니다.

참고로 아이가 글을 혼자 읽도록 강요하는 것은 바람직하지 않습니다. 스스로 읽도록 강요하면 동화책이 주는 여러 좋은 점은 놓치고 글자 자체만 집중하게 되거든요. 읽기 자체에 매달리느라 책 읽는 즐거움이 사라져버립니다. 하지만 아이들이 글 읽는 것에 거부감이 없고 스스로 읽는 것에 즐거움을 갖는다면, 스스로 읽는 것도 중요합니다. 능동적으로 지식을 추구하며 더욱 읽기를 강화시키니까요. 유아기에는 일주일에 두세 번 정도는 소리 내어 읽는 기회를 만들면 좋습니다. 이후 소리 내어 정확하게 읽는 정독의 기회를 만들고, 초등학교 이후에는 점차 속독으로 발달시켜 갈 수 있습니다.

매일 스스로 읽거나 엄마아빠가 읽어주면 아이의 독서 습관을 기르는 데 결정적 역할을 합니다. 습관의 힘이 얼마나 중요한지는 누구나 알지만 새로운 습관을 만든다는 것은 어려운 노릇입니다. 상당한 의지와 노력과 시간을 필요로 한다는 점에서 읽기 습관을 갖추는 데는 많은 노력이 요구됩니다. 따라서 초등 시기까지는 부모가 책을 읽어주는 것이 바람직하다는 것이 전문가들의 의견입니다.

출처 | 베가북스 「아이의 미래 초등교육이 전부다」

15

언어 발달, 언어 발달 부모

스크랩하기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전체 0
※ 게시판 운영 정책에 맞지 않는 댓글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 page
  0  

해피랜드 아동 겨울 내의 기획전
아가똥 배가리개 단독 기획전
프리미엄 이유식용기 출시기념 기획전
세움탯줄도장 부자만들기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