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기성장&발달
아기돌보기
육아노하우
아기먹거리
아기건강
워킹맘육아
아빠 육아
마미라이프
신생아
1~2개월
3~4개월
5~6개월
7~8개월
9~10개월
11~12개월
13~18개월
19~24개월
25~30개월
31~36개월
만3~5세
만5~7세

Home > 육아>시기별>신생아
영유아 포경수술, 안 시켜도 될까?
앙쥬 | 2016.03.09 | 추천 12 | 조회 4843
스크랩하기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당연히 해야 하는 줄 알았던 포경수술이 최근 필수가 아닌 선택 사항이 되고 있다. 포경수술이 꼭 필요한지, 언제 하는 것이 좋은지, 평소 성기 관리는 어떻게 해야 하는지, 영유아 포경수술에 대해 알아봤다.
포경수술, 필수 아닌 선택 사항
사실 얼마 전까지만 해도 남자아이가 태어나면 무조건 해야 하는 필수 코스였다고 해도 과언이 아닌 포경수술. 태어난 직후 또는 늦어도 중·고등학교 때까지 거의 모든 남자아이가 포경수술을 받았기 때문이다. 그러나 최근 국내 13세 미만 포경수술 비율은 2002년 25%대에서 2011년 15%대로 감소했다. 비뇨기과 전문의 조성태 교수는 “포경수술이 꼭 필요한지에 대해서는 비뇨기과 전문의들 사이에서도 의견이 나뉩니다. 하지만 주된 논란의 핵심은 포경수술을 하면 이득이 된다는 주장과 별다른 이득이 없다는 주장의 대립일 뿐 의학적으로 아이에게 안 좋은 결과를 줄 수 있다는 염려 때문은 아닙니다”라고 말한다. 미국도 다르지 않다. 포경수술을 하는 비율이 조금씩 떨어지기 시작하면서 2006년에는 평균 60% 초반이었지만 3년이 지난 2009년에는 절반 수준인 32.5%로 떨어졌다는 보고가 있다.
포경수술을 한다면 언제?
의학적으로 나이가 정확하게 정해져 있지는 않다. 포경수술은 선택적인 수술이므로 수술의 필요성을 이해하고 국소마취를 견딜 수 있는 초등학교 고학년에서 중학교 시기가 적당하다는 것이 전문의의 의견. 너무 어려서 수술을 하면 본인의 의사와 상관없이 부모에 이끌려 하기 때문에 수술이 정신적인 충격으로 남을 수 있다. 성기가 빨리 자라는 시기는 사춘기인데 그 직전에 하는 것이 모양도 자연스럽고 수술 흔적도 덜 남는다. 특히 신생아 포경수술의 경우 국소마취로는 수술이 어렵고 전신마취를 해야 하는데 이에 따른 합병증과 위험성이 발생할 수 있어 병원에서도 권하지 않는 것이 요즘의 추세다. 꼭 필요한 경우에 한해 전문의의 소견에 따라 수술이 진행된다.


포경수술이 필요한 상황 3
포경수술은 선택적인 수술이다. 하지 않았다고 꼭 질병에 걸리는 것은 아니기 때문이다. 하지만 불가피하게 포경수술이 필요한 경우도 있다. 감돈포경이거나 과다한 포피 분비물이 나올 때, 또는 귀두포피염이 있을 때다.

1 감돈포경
증상 음경 포피 끝이 좁으면 뒤로 젖혔을 때 좁아진 부분에 림프액 순환이 제대로 이루어지지 않는다. 좁아진 포피는 귀두를 심하게 압박하면서 음경 끝이 부어오르고 심한 통증이 나타난다.
해야 하는 이유 귀두와 포피를 손으로 5분 정도 압박해 부종이 빠지면 자연스럽게 원래대로 돌아오지만 그렇지 못할 경우는 포경수술을 하는 것이 좋다. 심한 경우 동맥혈류순환장애가 발생하며, 음경괴사가 나타날 수도 있기 때문이다.

2 과다한 포피 분비물 및 성기 염증
증상 음경 포피에는 분비샘이 많이 있는데 분비물이 귀두 밖으로 배출되지 않고 안에 계속 쌓이면 귀두포피염이 발생한다. 음경 포피의 부종, 배뇨통, 압통 등의 증상이 나타날 수 있다.
해야 하는 이유 목욕할 때 귀두를 최대한 노출시켜 귀두와 음경 포피를 깨끗이 씻고 잘 말리는 습관이 도움이 된다. 하지만 귀두포피염이 생기면 냄새가 날 수 있고 청결에도 좋지 않으며 재발 가능성도 있으므로 되도록이면 수술을 하는 것이 좋다.

3 귀두포피염
증상 혹시 아이가 소변을 볼 때마다 아프다고 운다면 귀두포피염을 의심해야 한다. 이는 세균성 감염이 주원인으로, 음경 끝이 빨개지고 농이 나오는 것이 특징이다.
해야 하는 이유 항생제 연고를 처방받아 바르면 낫지만 재발 가능성이 있으므로 포경수술이 필요할 수 있다.


건강하고 깨끗한 성기 관리법
첫째, 목욕할 때 귀두를 최대한 노출시켜 귀두와 음경 포피를 깨끗하게 씻고 귀두와 포피를 잘 말린다.
둘째, 신생아나 영아는 포피와 귀두가 붙어 있는 경우가 많은데 이때 무리하게 분리하지 말고 1/2 또는 1/3 정도만 뒤로 젖혀 씻긴다. 무리해서 노출시키면 감돈포경으로 진행되어 심한 통증이 발생할 수 있다.
셋째, 시간이 흐르면 귀두와 포피는 자연스럽게 분리되지만 사춘기나 성인이 되어서도 포피가 귀두 전체를 덮고 있다면 샤워할 때마다 포피를 노출시켜 청결을 유지해야 한다.

ADVICE 조성태 한림대학교 강남성심병원 교수
포경수술의 장점과 단점을 숙지하세요
우선 부모가 포경수술의 위험성과 비용, 잠재적인 이득에 대해 잘 알고 있어야 합니다. 현재까지 발표된 연구들을 종합해보면 포경수술이 주는 장점은 에이즈와 요로감염 예방에 효과적이라는 것입니다. 또한 논란의 여지는 있지만 성병 예방에도 효과가 있다고 보고됩니다. 단점은 합병증입니다. 수술하는 의사의 숙련도와 기술에 따라 나타날 수 있는데 0.2%~2%로 아주 미세한 수준입니다. 가장 흔한 합병증은 경미한 출혈과 국소감염입니다. 때문에 포경수술을 할 때는 전문의와 충분히 상담한 뒤 결정하는 것이 좋습니다.

출처 | 앙쥬

12

포경수술

스크랩하기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전체 3
※ 게시판 운영 정책에 맞지 않는 댓글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act***09.01
절대 시키지마요 후회합니다
0
nara4***08.14
좋은 정보 감사드립니다.^^
0
ses***12.25
좋은 정보 감사드려요.
0
/ 1 page
  1  

팜트리 겨울철 보습 기획전
세움탯줄도장 부자만들기 이벤트★
킨더팜 외출용품 특가 기획전
루카스나인 드립인스틱 신제품 출시기념 기획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