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기성장&발달
아기돌보기
육아노하우
아기먹거리
아기건강
워킹맘육아
아빠 육아
마미라이프
신생아
1~2개월
3~4개월
5~6개월
7~8개월
9~10개월
11~12개월
13~18개월
19~24개월
25~30개월
31~36개월
만3~5세
만5~7세

Home > 육아>주제별>육아노하우>육아 방법
천기저귀 끝까지 성공하는 비장의 노하우
베스트 베이비 | 2007.07.30 | 추천 3 | 조회 20563
스크랩하기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아기 엉덩이에 천기저귀만큼 좋은 것이 없다. 순면 소재 천기저귀는 통기성이 뛰어나고 피부에 자극이 없기 때문. 하지만 그러한 장점을 알면서도 매번 세탁해야 하는 번거로움 때문에 중도 하차하는 엄마들이 많다. 천기저귀, 보다 간편하게 끝까지 성공하는 노하우. ▣ 불편한 천기저귀, 상황별 해법 찾기 천기저귀의 불편한 점에 대해 설문조사를 실시한 결과, 세탁이 귀찮고 번거롭다는 점이 가장 큰 문제로 뽑혔다. 하지만 이는 기저귀 세탁 업체를 이용하거나, 삶기 전용 세탁기를 활용하는 등 조금만 지혜를 발휘하면 해결할 수 있다. 천기저귀를 보다 편리하게 사용하는 방법을 찾아보자.

위생적인 세탁 요령
01 대소변 기저귀를 분리 세탁한다 대변이 묻은 기저귀와 오줌독이 있는 소변 기저귀는 따로 세탁한다. 기저귀를 청결하게 관리하는 데 도움이 된다.
02 애벌빨래 후 삶는다 소변 기저귀는 물에 헹구고, 기저귀에 묻은 대변은 변기에 버린다. 대변 묻은 기저귀를 그냥 두면 세균이 번식하기 쉽기 때문에 재빨리 애벌빨래한 다음 삶는다.
03 다른 세탁물과 함께 빨지 않는다 기저귀는 다른 세탁물과 섞이지 않게 한다. 기저귀에 묻은 오물이 다른 세탁물을 오염시켜 각종 세균이 자랄 수 있다.
04 저자극성 유아 전용 세제를 이용한다 아기 피부에 직접 닿으므로 자극이 적은 유아 전용 세제를 이용하는 것이 좋다. 비눗기가 남지 않도록 충분히 헹궈야 피부 자극이 없다.
05 탈수한 기저귀는 바로 건조한다 탈수가 끝나면 기저귀를 곧바로 널어서 말린다. 자주 햇볕소독을 해주는 것이 좋다.

천기저귀, 세탁이 번거롭다면?
01 기저귀 세탁 업체를 활용한다 세탁하기가 번거롭다면 기저귀 대여 업체나 세탁 업체를 이용해볼 만하다. 신생아가 하루 동안 사용하는 기저귀는 평균 15~20개 정도. 한 달 동안 450개 이상의 기저귀를 사용한다는 계산이 나오므로 약 15만~20만원의 비용이 든다. 천기저귀 세탁 서비스 비용은 3개월까지는 월 10만원 선이며, 돌 이후에는 6만원 선으로 줄기 때문에 경제적이다.
02 삶기 전용 세탁기를 이용한다 일일이 가스 불에 삶기 귀찮다면 삶기 전용 세탁기를 이용한다. 삶는 시간이 적게 걸려서 부담 없이 수시로 삶을 수 있다. 드럼세탁기의 삶기 기능을 이용해도 번거로움을 덜 수 있지만 전기세가 많이 나오고 시간이 많이 걸린다는 것이 단점.
03 섬유청정제로 헹군다 섬유청정제는 기저귀에 있는 진드기나 세균을 없애주어 삶아 빤 효과를 볼 수 있다. 약 10분 정도 담갔다가 깨끗이 헹군 다음 탈수해서 널면 된다.

천기저귀 착용이 번거롭고 불편하다면?
시판 기능성 천기저귀를 활용한다 기존의 천기저귀는 순면 소재의 4각형 천으로 만들어졌지만 최근에는 팬티처럼 입을 수 있는 기능성 천기저귀도 많이 등장하고 있다. 기능성 천기저귀는 아기의 체형에 맞게 입힐 수 있고, 스냅이나 벨크로로 잠금 장치가 되어 간편하다.

소변량과 활동량이 많아져 오줌이 새어나온다면?
방수 기저귀 커버를 활용한다 천기저귀를 채운 다음 방수가 잘되는 기저귀 커버를 입혀주면 오줌이 새어나오는 문제를 어느 정도 해소해준다.
기저귀 접는 방법을 달리한다 상황에 따라 기저귀를 접는 방법도 다르다. 소변량이 많을 때나 잠잘 때는 새지 않도록 여러 번 겹쳐 접어 쓴다. 소변량이 많아지면 삼각 접기가 적당하다. ▣ 천기저귀 사용 노하우 1. 외출시 지퍼백을 활용한다
활동량이 많아지면 오줌이 새어나올 수 있다. 방수 처리된 기저귀 커버를 이용하면 오줌이 밖으로 새지 않는다. 또 외출할 때 축축한 기저귀는 지퍼백에 넣어 가져온다. 커버일체형 기저귀를 활용하는 것도 방법.
2. 세탁기의 헹굼 기능을 활용한다
소변 기저귀는 비누칠을 해서 따로 모아둔다. 대변 기저귀는 똥을 변기에 털어내고 뜨거운 물로 헹군 다음 비누칠을 해둔다. 하루 동안 모아진 기저귀를 삶아서 세탁기로 30분 정도 헹군 다음 탈수해 넌다.
3. 기저귀 두 장을 겹쳐 사용한다
활동량과 소변량이 많아지면 짧은 천기저귀 한 장으로는 해결이 안 된다.
금세 축축해지고 양이 많으면 바지까지 젖게 마련. 미진 씨는 짧은 천기저귀를 두 장 겹쳐서 일자로 접어서 채우면 좋다고 알려줬다.
4. 햇볕이 좋은 날 일광소독을 해준다
대부분 저녁에 세탁해서 방 안에 기저귀를 널지만 햇볕이 좋은 날은 일광소독을 한다. 적어도 일주일에 한두 번은 자연 살균 소독을 해야 안심. 기저귀를 급하게 사용해야 할 때는 헤어드라이어로 말리면 좋다. ▣ 활동량이 많을 때 효과적인 삼각 접기법
기저귀 한 장을 반으로 접고 한쪽 모서리를 삼각형으로 만든 다음 다른 한쪽도 삼각형으로 접는다.
기저귀를 한 장 더 준비해 길게 반으로 접어 직사각형 모양을 만든다. ① 위에 직사각형 기저귀를 겹친다.
②에 아기의 엉덩이를 올려놓고 삼각형의 뾰족한 부분이 위로 향하게끔 들어 올린다.
아이의 엉덩이 양쪽에 남아 있는 부분을 단단히 겹쳐 묶으면 삼각 접기가 완성된다.

출처 | 베스트 베이비

3

스크랩하기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전체 0
※ 게시판 운영 정책에 맞지 않는 댓글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 page
  0  

엄마품처럼 편안하게 하기스 기저귀
도담도담오가닉 유아용품 최대40% 특가 할인
해피랜드 쿨시리즈 단독 한정특가 기획전(2주)
유아동 도서 금액대별 사은품 및 할인 기획전